짧지만 좋은글

[기타]
Author
지현우
Date
2019-11-16 22:43
Views
3425
사윤수, 폭설

 

높은 궁지에서 분분히 하강하는 피난
눈이 내린다
오랜 나날 동안 그 앞을 지나다녔으나
한 번도 본 적 없는 어떤 골목의 입구
시든 꽃나무 흙덩이를 안은 채 깨어진 화분들과
창백하게 뒹구는 연탄재 위에도 눈이 쌓인다
여기는 어디선가 본 멸망의 나라
사람들 모두 눈보라 속으로 사라져가고
건너편 횟집 수족관 속의 물고기들만
화석처럼 뻐끔뻐끔 이곳을 바라본다
두껍게 얼어붙는 시간의 계곡이
전 생애의 날개를 저어 떠나버린 것들의 뒷모습을 닮았다
하얀 침묵이 소리 없이
지상의 발목까지 내려 쌓이는 동안
그 골목으로 아무도 출입하지 않았다
폭설이 서서히 골목의 입구를 닫고 있었다
Total 0

Total 32
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
7
문의
이문현 | 2020.01.28 | Votes 0 | Views 3491
이문현 2020.01.28 0 3491
6
대구 분양정보
황석만 | 2020.01.20 | Votes 0 | Views 3307
황석만 2020.01.20 0 3307
5
좋은 글
황씨 | 2020.01.06 | Votes 1 | Views 3797
황씨 2020.01.06 1 3797
4
짧지만 좋은글
지현우 | 2019.11.16 | Votes 0 | Views 3425
지현우 2019.11.16 0 3425
3
오늘의 명언
김우빈 | 2019.11.03 | Votes 1 | Views 3561
김우빈 2019.11.03 1 3561
2
세인피 다운타운 토요일 파머스마켓
Young IL | 2018.11.05 | Votes 0 | Views 4491
Young IL 2018.11.05 0 4491
1
St. Petersburg 플로리다 세인트 피터스버스 신축 콘도와 요트 클럽
FL라이프 | 2018.04.07 | Votes 0 | Views 5403
FL라이프 2018.04.07 0 5403
New